울산 삼산 맛집 - 사라진 식당 쏭식당 매운돈까스 까르보나라파스타 레몬에이드

Posted by 히도리-
2018.01.12 21:00 맛있는 식당

안녕하세요 히도리 입니다. 오랜만에 삼산으로 나가니... 참 즐겨 방문했던 한 식당이 사라져있었습니다.

바로 쏭 식당이 라는 식당인데 물가가 비싸기로 소문난 울산 그중에서도 삼산에 위치한 식당들중 그나마 쫌 저렴한 식당이였는데 아쉽군요.

 

그런데 새롭게 바뀐 식당도 낮시간에는 식당 밤시간에는 술집으로 운영을 한다고 합니다. 아마 같은 사장님이 아닐려가 생각이 듭니다.

 

무튼 맛집 메모장겸 예전에 방문했던 쏭식당 포스팅을 할까 합니다.

 

 

윤식당이나 강식당이 유행하기전부터 자리하고 있었는 울산삼산의 쏭식당이라는 상호를 가진 식당입니다.

예전 대구에 계대쪽에도 쏭식당이라는 상호를 가진 식당이 있었는데 프랜차이져는 아닌거 같고 개인식당이였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저렴한 가격이 참 좋았던 식당입니다.

 

 

식전 상큼한 레몬에이드 한잔이 먼저 나옵니다.

 

 

그리고 주문했던 까르보나라 파스타가 나왔습니다. 진득한 소스가 느끼하고 고소함을 좋아하는 저에게는 딱 좋아하는 맛이죠

 

 

마지막 주문인 튀김 돈까스 매운맛 입니다.

 

가격이 저렴해 일반 냉동돈까스가 아닐런지 생각을 했었는데 수제 돈까스에 샐러드또한 직접만든 소스로 견과류까지 섞어 나옵니다.

일하시는분들도 친절하고 전망도 좋고해서 참 마음들었던 식당인데... 돈까스를 참 좋아라 하는 저에게는 참 아쉽군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울산대 앞 저렴한 족발 더만족 저렴한족발 울산맛집 무거동맛집

Posted by 히도리-
2018.01.11 01:55 맛있는 식당

안녕하세요 히도리 입니다.

 

오랜만에 족발 한접시 하러 다녀왔습니다. 울산에도 여러 유명 족발집이 있습니다만 요즘같이 경기가 안좋을때는 맛도 잡고 가격도 잡는 식당으로 향할수 밖에 없습니다. 그중 제입맛에는 꽤 괜찮은 족발집중 하나인 더만족 식당입니다.

울산에도 무거동,달동,성남동,병영등 많은곳들이 있는데 그중에서도 가장 괜찮은곳이 무거동 울산대 앞 더만족 족발집이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항상 족발은 늦은시간에 급 먹고싶어지는데 울산대 더만족은 장사가 잘되는건지 가끔 고기가 떨어져서 헛걸음 할때가 있습니다만 그래도 맛있습니다. 간도 쌈장에 굳이 안찍어 먹어도 될만큼 적당히 되어있고 무엇보다 족발하면 쫄깃함이 살아있어야되는데 고기질도 아주 좋습니다. 가격도 족발집 치곤 꽤 저렴한 편입니다.

 

가격은 소 - 18000 중 - 21000 대 - 24000 특대 - 29000 으로 사진상 크기는 중 크기인데도 고기량이 어마무시합니다.

일반 족발 말고도 냉채족발,족발볶음,골뱅이족발,불끈미니족발 또 사이드 메뉴인 쟁반국수,막국수등 아주 저렴한 가격으로 술안주 혹은 방문포장이 됩니다.

 

 

족발과 찰떡궁합인 쟁반국수 입니다.

소 크기를 주문했는데 마치 대 자 같은 양입니다. 배여사와 둘이서 먹으면 배가 터지게 한접시 할수가 있죠 ~

기본 밑반찬도 소소하지만 간도 아주 잘되어있고 ~ 저렴한 족발집이지만 맛과 재료는 절대 저렴하지 않는 꽤 만족도가 높은 프렌차이져

더만족 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울산 맛집 - 달동 금강산 삼계탕 닭불고기 오이소박이 깔끔한육수

Posted by 히도리-
2018.01.05 23:10 맛있는 식당

이열치열이라는 말이 있듯이 이한치한이 있습니다. 그러나 전 따뜻한것이 좋기에 이한치열을 즐기고 왔습니다.

울산에 위치한 금강산 삼계탕이라는 식당이죠. 여름철 복날만 되면 주차장은 항상 만석인 울산의맛집중 한곳 입니다.

겨울철에도 여름만큼의 손님들은 아니지만 꾸준히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식당 중 한군데이죠.

 

울산 달동 삼산 뉴코아 아울렛 뒷편쪽에 위치 해 있는 식당입니다. 주소는 달동 1355-7 번지 입니다.

 

 

금강산 삼계탕의 삼계탕 모습입니다. 닭고기도 어린닭을 사용해서 그런지 살도 아주 야들야들 부드러우며 국물도 진한 육수가 아주 맛있습니다. 또한 가장 마음드는것중 하나는 따로 간을 안맞춰도 굳이 닭고기나 진한국물에 소금 간을 안해도 참 맛있습니다.

 

 

또한 기본적으로 나오는 반찬류 중 오이소박이 김치는 정말 맛있답니다. 아무래도 복날 음식이다 보니 시원한 여름을 겨냥해 밑반찬류로 나오는거 같으나 많은 손님들이 맛있게 먹으니 겨울철이나 여름철이나 빠짐없이 늘 나오는 오이소박이 김치 입니다.

 

 

한그릇에 13000원인 삼계탕입니다. 백숙이 아닌 삼계탕집 치고는 약간 비싼감이 있을수도 있으나 기본 밑반찬류 하며 추가적인 인삼주,닭고기불고기등 아주 많은 반찬이 나오기에 적당한거 같습니다.

정말 배부르게 한그릇 드시고 올수가 있습니다.

 

추운겨울에 따끈한 삼게탕 한그릇으로 몸을 녹혀보시는건 어떨까? 생각이 듭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