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맛집 율리 저수지 수제비 매운수제비 산초방아 매운맛이 얼큰

Posted by 히도리-
2018. 4. 4. 21:08 맛있는 식당

안녕하세요 히도리 입니다.

 

오늘은 전국적으로 비가 주륵주륵 내렸던 하루입니다.

이번주말이 벚꽃축제 관람객들이 최고 많이 모일꺼 같은데 벚꽃들이 떨어지는거 아닌가 모르겠습니다.

 

따뜻하던 봄날씨도 흐른날씨때문인지 꽃샘추위가 시작되는거 같습니다. 이럴땐~ 얼큰하고 따뜻한 국물있는 음식이 제격이죠~

그래서 울산맛집중 하나인 울주군청 부근에 위치한 율리 저수지 수제비 한그릇하러 다녀왔습니다.

 

 

바로 이곳입니다.

 

오랜만에 방문했는데 새로운 식당들이 꽤 많이 생겨있었습니다. 아무래도 군청의 효과겠죠? ㅜㅜ

 

 

저멀리 넥파크 주차를 완료 한뒤 ~ 식당으로 입장 ~

 

 

식당 메뉴판입니다.

수제비가 3500원 시절부터 방문했는데 물가가 많이 오르니 어느새 수제비 한그릇이 5000원이나 되었네요.

그래도 맛있으니 ~ 괜찮아유 ~

 

 

빽주부도 다녀갔다는 율리 저수지 매운수제비 입니다.

 

예전에는 예약같은거 절대 안된다고 해서 늘 손님들이 줄서있었는데 어느날 부턴가는 전화로 미리 예약이 됩니다. 20분정도 시간을 가지고 예약을 하면 됩니다.

 

 

생김새로 봐서는 왜 맛있는지 모르겠습니다만 ~ 매운 맛과 산초,방아의 향으로 자극적인 맛이 일품입니다.

 

 

수제비 또한 쫀든쫀득한게 정말 맛있답니다.

 

땀 한바가지 흘리며 먹는 매운수제비의 맛이란... 안먹어본 사람은 모릅니다.

 

 

딱 보기만 해도 매운맛이 듬뿍 느껴집니다.

 

 

또한 저수지 수제비의 사이드 메뉴? ㅎㅎ

깍두기 맛 또한 새콤한 맛이 정말 맛있답니다.

 

 

공깃밥 한그릇을 수제비에 말아 깍두기와 함께 국밥 먹듯 한그릇 먹으시면 든든 합니다.

 

몇년째 매운수제비라 하면 저수지 수제비를 방문하는데 진짜 마약이 들었는거 아닌가 생각이 들정도로 항상 찾게 됩니다.

매콤한맛이지만 숟가락을 떼지를 못하는 그맛이란! 진짜 빨간맛입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히도리 귀빠진날 배여사표 비빔국수 달동쭈구미

Posted by 히도리-
2018. 4. 4. 15:11 맛있는 음식

안녕하세요 히도리입니다.

 

몇주간 본 블로그만 꾸준히 업데이트 하고 먹방포스팅들은 뒷전이였네요 ㅜㅜ

(제블로그는 블로그라 부르며 클라우드개념입니다 ㅋㅋ)

 

 

지난 3월에는 히도리 탄신일이였습니다. ㅎㅎ

요즘 물가가 하늘무서운줄 모르고 치쏟고 있는데 케이크도 빠바나 뚜레 같은곳들 방문하면 너무 비쌉니다. 브랜드 케이크들 통신사 할인을 한다해도 너무나도 비쌉니다. 생일 케이크 좋아하는 사람도 별로없고 오로지 생일축하노래 용인데 말이죠. 그나마 저렴한것들이 대형마트 이마트 빵집 케이크나 식빵전문점같이 케이크전문빵집같은곳들도 몇군데 생겼던데 바로 그런곳들이죠.

 

헝그리족 답게 케이크도 저렴한 녀석으로 딱 샀습니다. ㅎㅎ

 

3월에는 한주에 생일상 받을 사람이 3명이나 되어서 합동 생일잔치를 치뤘죠 ~

 

 

귀빠진날은 국수를 먹어야된다며 ~ 배여사표 비빔국수도 한그릇 뚝딱 했습니다. 오리지날 배여사표 비빔국수입니다.

맛있겠쥬 ~

 

하지만 국수는 금방 배가 꺼집니다.

 

 

그래서 울산 달동에 위치한 달동 쭈구미에 방문 ~

 

 

울산에서 쭈꾸미라 하면 달동쭈구미죠~ 쭈구미집들중 최고로 맛있는 집입니다.

쭈구미가 다 익어가면 콩나물도 풍덩 ~ 마요네스 소스에 찍어 먹으면 꿀맛이 따로 없습니다.

 

 

얼마전에 방문했을때는 계란찜이 서비스로 안나왔는데 오늘은 계란찜도 나오네요 ~

항상 재각각인거 같습니다. ㅜㅜ

예전에 계란대란이 있었을때는 이해를 했는데 대란이 끝난 후에도 어떤날은 계란찜이 나오고 어떤날은 안나오고 ㅜㅜ

나오다 안나오면 섭섭합니다.

 

달동 쭈꾸미는 꽤 매운 음식이다 보니 쭈꾸미 한번먹고 계란찜으로 매운맛을 달래고 또 먹고... ㅋㅋ

쥬시쿨같은것들보다 훨씬 좋습니다.

 

 

마지막 하이라이트는 머니머니 해도 바로 볶음밥입니다. 돌솥에 볶아 먹는 볶음밥의 맛은 일단 먹어본사람만 아는 맛이라 할까요~

배가 불러도 볶음밥은 꼭 드세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